[성명서] 탄소중립 선언, 금융 및 시장의 변화 함께해야 | WWF Korea

[성명서] 탄소중립 선언, 금융 및 시장의 변화 함께해야

Posted on 28 October 2020   |  
© Jason Houston / WWF-US
WWF는 10월 28일 문재인 대통령의 ‘2050년 탄소중립 목표’ 선언을 적극 환영한다.

국가 장기 목표가 마련된 만큼 금융, 산업 등 각 부문별 탈탄소화 전략과 로드맵을 수립하고 기후행동을 강화, 이행해나가는 계기가 되어야 한다.

탄소중립 목표 설정은 파리협정 1.5도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지점이다. 2020년 말까지 유엔에 제출할 장기 저탄소 발전전략(LEDS)과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NDC)에 1.5도 목표를 분명하게 반영하고, 2030년 탄소 배출을 절반으로 줄이는 목표가 수립되어야 2050년 탄소중립을 이룰 수 있을 것이다.
 
홍윤희 WWF-Korea 사무총장은 “정책과 수단을 구체화 해나가는 데 있어서 특히, 금융의 흐름에 탄소중립 비전이 반영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 산업 부문별 탈탄소화 전략 및 로드맵이 수립되고, 이행되는 데 투자가 필요한 영역으로 금융의 흐름이 전환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홍 사무총장은 “기업 역시 장기비전을 수립함으로써 기후 리스크에 따른 총체적 변화에 대한 기업의 장기적 관점 및 종합적인 전략 방향을 마련할 수 있다. 기업, 금융기관 등 각 경제주체 역시 탄소중립, 과학기반 목표를 수립하는 것이 산업 부문별 탈탄소화의 시작이 될 것이다. 전 세계적으로 이미 1000개 이상의 기업에서 SBTi 이니셔티브(과학기반 목표 Science Based Targets)를 통해서 파리협정 목표에 부합하는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수립했다”고 강조했다.
 
마누엘 풀가르-비달(Manuel Pulgar-Vidal) WWF 글로벌 기후•에너지 프로그램 리더는, "한국의 2050년 탄소중립 선언은 매우 고무적인 일이다. 다른 아시아 국가도 기후행동을 강화할 수 있게 하는 좋은 귀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Go to English Statement ("Korea's bold climate commitments must to be followed by action and enhanced NDC")

© Jason Houston / WWF-US Enlarge

Comments

blog comments powered by Disqus